hot topic


[2013년 1분기 지역경제는 어땠을까?]


2013년이 벌써 5월의 절반 가까이 지나갔습니다. 쌀쌀한 바람이 바로 어제 불었던 것 같은데 이젠 초여름 느낌이 물씬 나네요^^ 계절이 변하는 동안 지역경제는 어떤 변화를 겪었을까요? 통통이가 ‘2013년 1분기 지역경제동향’을 통해 간략하게 요약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우선 생산부분 동향입니다. 2013년 1/4분기 전국 광공업생산은 기계장비, 자동차․트레일러 등의 부진으로 전년동기대비 1.7% 감소했습니다. 광공업생산은 제조업, 광업, 전기가스업을 포함하는데요 저번 분기보다 더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네요ㅠㅠ

지역별로 보자면 충북(5.8%), 제주(3.9%) 등은 전자부품, 식료품 등의 호조로 증가한 반면, 경북(-7.6%), 전남․서울(-7.1%) 등은 전자부품, 의복, 기타운송장비 등의 부진으로 감소세가 확대되었답니다.




이번엔 소비동향을 알아볼까요? 1/4분기 전국 대형소매점판매는 소매판매가 전반적으로 부진한 모습을 보임에 따라 전년동기대비 2.1% 감소했습니다. 소매판매는 0.2% 증가했지만 작년동분기(2.8%)에 비해 증가폭이 소폭 하락하여 대형소매점판매까지 영향을 준 것 같아요. 참고로 대형소매점은 매장면적 3,000㎡이상을 기준으로 하는데요. 백화점이나 대형마트를 예로 들 수 있습니다:)


지역별 대형소매점판매 증감률은 충북(21.3%), 강원(8.2%), 경기(1.9%)는 증가하였으나, 경북(-6.3%), 전북(-6.1%), 경남(-5.0%) 등 나머지 지역에서는 모두 감소했습니다. 





많은 분들이 궁금해하실 고용부분 통계입니다. 2013년 1/4분기 전국 취업자 수는 보건․사회복지서비스업, 제조업 등의 고용이 늘어 총 2,418만 명으로 전년동기대비 1.1% 증가했습니다. 전기에 비해 소폭 하락하긴 했지만 꾸준히 취업자 수가 증가하고 있다는 점은 고무적이라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D


경기(-1.1%), 울산(-0.8%) 등은 도소매․음식숙박업, 사업서비스업 등의 부진으로 감소했지만 충남(7.7%), 강원(5.1%), 전북(4.8%) 등은 제조업, 농림어업 등의 호조로 증가세가 소폭 확대되었답니다.





전국 소비자물가는 주택․수도․전기․연료 및 식료품 등의 가격이 올라 전년동기대비 1.4% 상승했습니다. 하지만 전기대비 0.3%p 하락하여 물가 안정화가 시작될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지역에서 하향 안정세를 보인 가운데, 특히 경남․강원․제주․대전(0.8%) 등은 전국평균보다 낮은 상승률을 보였습니다. 반면 대구(1.9%), 부산(1.8%), 서울(1.7%) 등은 전국평균보다 다소 높은 상승률 보였어요.


체감물가를 나타내는 생활물가는 전년동기대비 0.8% 상승하여 소비자물가에 비해 소폭 상승했습니다. 생활물가는 구입빈도가 높고 가격변동에 대한 민감도도 높은 쌀, 배추 등 142개 생활필수품을 대상으로 작성한 물가지수임을 알려드립니다^^





마지막으로 인구이동 부분입니다. 2013년 1/4분기에 국내인구는 어떻게 움직였을까요? 국내인구 유입이 많은 지역은 경기(21,069명), 인천(5,399명), 세종(2,759명) 등으로 나타났는데 경기와 인천의 경우에는 30~34세 연령층의 유입이 많았으며, 세종의 경우에는 35~39세 연령층의 유입이 가장 많았습니다.


반면 국내인구 유출이 많은 지역은 서울(-16,965명), 경남(-4,030명), 대구(-3,088명) 등으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은 30대 연령층의 유출이 가장 많았으며, 경남은 20~24세 연령층의 유출이 특히 많았습니다.


국내인구 순유입률로 보자면 세종(2.43%), 제주(0.32%), 인천(0.19%) 등이 높았고, 순유출률은 서울(-0.17%), 전남(-0.15%) 등이 높았습니다. 



통통이가 설명해드린 2013년 1분기 지역경제동향은 어떠셨나요? 지난 분기동안 분야별 경제가 어떻게 변화했는지 대략적으로는 알아보실 수 있으시겠죠? 더욱 자세한 분야 및 지역별 동향은 http://bit.ly/129TE0f 에서 확인해보실 수 있습니다^_^



신고
트랙백 TRACKBACK :0 개, 댓글 COMMENT :0 개가 달렸습니다.

내가 사는 동네의 경제는 어떨까?

2012 3/4분기 지역경제동향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가 사는 곳의 경제는 어떨까? 한 번쯤 생각해 보셨나요? 최근 지역발전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지역별로 비교할 수 있는 경제지표와 동향분석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데요, 통계청에서도 「지역경제동향」을 분기별로 발표하여 지역경제를 보다 쉽게 이해하도록 하고 있답니다. 그럼 2012년 3/4분기의 지역경제동향은 어떤지 함께 살펴 보실까요?

3/4분기 광공업생산은 담배, 전자부품, 화학제품 등의 생산이 활발한 대전, 충북, 전남 등에서 높게 증가했으며, 고용은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 제조업 등에서 취업자가 늘어난 충남, 대구, 강원 등에서 높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반면 소비자물가는 전국적으로 전분기의 2.4%보다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죠.

부문별 지역경제동향

그럼 부문별로 동향을 보도록 할까요?

생산 / 소비 / 고용 / 물가 / 건설 / 수출 / 인구이동의 7가지 부문으로 구분하여 지역경제동향을 살펴본다면, 먼저 생산동향에서는 광공업생산이 전자부품, 화학제품이 증가한 반면, 자동차, 기타, 기계장비 제품 등이 감소하여 전년보다 0.4%가 증가하였네요. 지역별로는 대전이 17.5%, 충북이 8.1%로 담배와 전자부품 등의 업종이 호조하여 증가 폭이 큰 반면, 제주와 부산 등은 음료, 자동차 등의 업종 부진으로 감소하였습니다.

소비는 대형소매점판매가 작년보다 0.1% 증가하였는데요, 강원과 충북은 각각 16.2%, 9.0%로 크게 증가한 반면, 경남과 전북은 -4.6%, -2.7%를 기록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역경제동향에서 가장 눈길이 끄는 것 중의 하나가 바로 고용동향이 아닐까 싶은데요, 2012년 3/4분기의 취업자 수는 2,499만명으로 보건·사회복지 서비스업, 제조업 등에서 늘어 전년보다 2.1%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2/4분기보다 0.3%p 증가한 것인데요, 충남(7.5%)과 대구(4.1%)가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과 제조업 등의 업종에서 취업이 늘어나 전국 고용동향(2.1%)에 비해 대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여기서 주목할 점은 바로 고용률의 증가인데요, 3/4분기 고용률은 60.0%로 대구, 충남, 부산 등에서 취업자가 늘어 전년 동분기에 비해 0.5%p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기불황 속에서도 고용률이 늘고 있다니, 불행 중 다행으로 느껴지네요.^^

이 외에도 물가는 통신, 서비스 가격이 소폭 내려가고, 수도·전기 등의 가격이 올랐고 건설분야는 주거용, 교육용 등의 건축착공이 늘어나 건축착공면적이 증가하였습니다. 수출액과 수입액은 감소하고, 인구이동은 경기, 충남, 인천으로 인구유입이 늘어나고 서울, 부산, 대전 등의 인구유출이 많은 모습을 보였습니다.

 

광역권별 지역경제동향

이번에는 광역권별로 동향은 어떤지 자세히 살펴볼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용은 모든 광역권에서 증가를 보였으나, 생산은 수도권과 호남권에서 낮은 증가를, 소비는 충청권과 대경권에서, 수출은 충청권에서 증가를 나타냈습니다. 소비자물가는 모든 광역권에서 하향 안정세를 보였습니다.

광역경제권별 주요지표를 살펴보면 수도권의 경우, 생산이 소폭 증가하고 소비와 수출이 부진했지만 건축허가면적은 크게 증가하였습니다. 충청권의 경우 생산이 부진했지만 소비와 고용의 증가는 2/4분기에 비해 확대되었습니다.

호남권 역시 생산이 소폭 증가하고 소비와 수출, 건축허가면적이 부진했지만 고용은 확대되었습니다. 반면 대경권(대구·경북)은 생산과 수출 부진이 지속되었고 고용과 소비는 증가하며 건축허가면적 등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산, 울산, 경남을 포함한 동남권의 경우 생산과 수출, 소비가 부진했지만 고용과 건축허가면적이 전분기에 비해 증가함에 따라 비교적 안정적인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떠셨나요? 현재 내가 살고 있는 지역의 경제 동향을 살펴보시니 지역경제가 어떻게 돌아가는지, 어떠한 상황인지 이해가 좀 되시나요? 본 자료는 지역경제동향 온라인 간행물을 종합분석한 것으로 보다 상세한 자료가 필요하시다면 국가통계포털(www.kosis.kr) 온라인 간행물을 참조하시면 된답니다. 
 

 다음 2012년 4/4분기 지역경제동향에는 모든 지역의 경제가 상승세를 나타낼 수 있도록 우리 모두 많은 관심을 가져보는 건 어떨까요?^^

신고
트랙백 TRACKBACK :0 개, 댓글 COMMENT :0 개가 달렸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