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 topic


(사진 출처: Pixabay)

무더위가 한풀 꺾이고 가을바람이 솔솔 불어오고 있는 요즘 기분전환이 필요한데요. 여성 독자분이라면 공감하실 것 같은데, 가을을 맞아 기분전환으로 새 립스틱을 사보신 적 있나요? 통통 기자도 최근에 가을에 어울리는 립스틱을 하나 새로 장만했습니다! 립스틱은 다른 색조 화장품 군에 비해 저렴하고 다른 색상을 발랐을 때 차이가 도드라진다는 점이 기분전환용으로 매력적인 제품인데요. 이렇게나 매력적인 립스틱과 관련해서 경제효과가 있다는 것, 독자분들은 아셨나요? 그래서 이번 기사 립스틱과 관련된 경제효과인 <립스틱 효과>에 대해 알아보고 통계적으로는 어떻게 나타나는지, 또 올해의 립스틱 트렌드는 무엇인지 살짝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 지갑이 가볍다면 립스틱을!
앞서 언급했듯이 립스틱과 관련된 경제효과가 있는데요. 바로, <립스틱 효과>입니다! 립스틱 효과란 경기 불황이 찾아오면 립스틱의 매출이 상승하는 현상을 말하는데요. 왜 립스틱일까요?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에 구매를 할 수 있고, 그에 비해 눈에 띄는 변화가 나타나는 메이크업 제품이기 때문입니다. 립스틱과 함께 비교적 저렴한 가격대의 매니큐어의 매출도 상승해 '매니큐어 효과'라고 불리기도 하고요.

이와 비슷한 개념으로 남성들 사이에는 '넥타이 효과'도 있습니다. 경제 불황에 여성들이 립스틱을 찾을 때, 남성들은 값비산 정장을 사는 대신 넥타이와 같은 소품을 구매하는 것이죠.

한 백화점의 자료를 살펴보면, 2010년부터 2013년까지 화장품 전체 매출 신장률이 23.2%에서 1%대 미만으로 꾸준히 감소하고 있는 것을 알 수 있는데요. 반면, 립스틱의 매출 신장률은 2010년 37%에서 2012년 95.5%, 2013년 87.4%까지 매년 대폭 상승하며 '불황 속 호황'을 누리고 있습니다.  

(자료 출처 : G마켓) 

이 립스틱 효과는 올해도 나타났는데요. 한 유통업체의 조사에 따르면 립스틱의 판매량이 작년 같은 분기와 대비해서 25%의 상승률을 보였습니다! 이와 비슷하게 다른 화장품에 비교적 가격이 저렴한 블러셔는 49%, 네일케어 도구는 37%, 타투스티커·헤나 49%의 판매 증가율이 나타났습니다. 경기 불황과 립스틱, 꽤 밀접한 관련이 있네요


2. 트렌드와 맞물려 인기 상승 중인 립스틱!
립스틱이 인기를 끄는 이유가 불황에만 있는 것은 아닙니다. 여성분들이라면 송혜교 립스틱’, ‘전지현 립스틱과 같이 여배우들이 드라마에서 바르고 나오거나 연예인들이 바르고 나온 립스틱의 제품명이 뭔지 찾아본 적이 있으실 텐데요. 드라마가 인기를 끌면 여주인공이 바르고 나온 립스틱이 립스틱 효과와 맞물려 판매량이 급증한다고 합니다!

(자료 출처 : 하나금융투자)

인기리에 종영한 태양의 후예에서 배우 송혜교 씨가 바르고 나온 립스틱이 굉장히 화제가 됐습니다. 송혜교 씨가 사용한 제품은 해당 브랜드가 세일을 하지 않았음에도 태양의 후예 방영 후 판매량이 556% 증가했다고 하는데요! PPL인 걸 알지만 아름다운 여배우가 바르는 립스틱에 관심이 가는 것은 모든 여성이 똑같은가 봅니다.

립스틱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바로, 이죠! 여성들 사이에선 하늘 아래 같은 색조는 없다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립스틱 색상의 미묘한 차이가 전혀 다른 느낌을 만들어냅니다. 통통 기자도 립스틱을 살 때면 이미 갖고 있는 색과 비슷한 것 같지만, “미묘하게 다르다!”라는 이유로 구매를 결정할 때가 많습니다. 여성분들이라면 통통 기자와 비슷한 경험을 많이 하셨을 것 같습니다! 그렇다면 올가을 여성분들의 파우치 속에 적어도 하나쯤은 들어있을 색상은 어떤 것이 있을까요?

(자료 출처: 아시아 경제) 

통통 기자는 한 미국의 색채 업체에서 제안한 가을·겨울 트렌드 색상을 유심히 살펴봤는데요. 올해 이 회사에서 선정한 세레니티’, ‘로즈쿼츠 색상이 굉장한 인기였습니다! 한 화장품 회사에서 세레니티 로즈쿼츠를 내세운 색조 메이크업 라인을 출시하자 판매량이 전년도에 비해 118%가 늘었다고 하네요. 통통 기자는 두 색이 전혀 어울리지 않아 활용하지 못했지만 이번 가을은 조금 다를 것 같습니다!

(사진 출처 : 팬톤 홈페이지)

이 회사가 제시한 색상은 총 10가지인데요. 하나씩 살펴볼까요? 푸른 계열의 리버사이드 에어리 블루는 가을·겨울에 걸맞게 약간 채도가 낮아 보입니다. 샤크스킨은 유행을 많이 타지 않을 무난한 회색 색상, 토프는 따뜻한 느낌의 회갈색 색상입니다. 러시 메도우 스파이시 머스터드는 통통 기자가 개인적으로 정말 좋아하는 색입니다! 채도가 높은 초록색과 노란색도 따뜻한 느낌을 줘서 올해의 색으로 선정된 것 같습니다. 보데이셔스는 연보랏빛의 색상이네요. 오로라 레드, 더스티 시더와 포터스 클레이는 올가을 립스틱 색상으로 많은 인기를 끌 것 같습니다! 오로라 레드는 전형적으로 가을에 인기가 많은 레드 립스틱의 색상이고요, 더스티 시더는 최근 자신의 자연스러운 입술색을 표현해줘서 인기를 끈 마르살라 색상이네요. 마지막으로 포터스 클레이는 일명 벽돌색인데요, 세련된 붉은색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통통 기자는 가을 웜톤이라 역시 가을의 색상과 잘 맞는 것 같아 기쁘군요! 여러분은 어떠신가요? 올가을의 색상 마음에 드셨나요? 불황이 찾아오면 립스틱 매출이 상승하는 '립스틱 효과'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립스틱 효과'는 경기가 침체된 우리 사회 상황을 보여주는 것이라 한편으로는 슬프게 느껴지기도 하는데요. 가을에는 우리의 지갑은 물론, 우리나라 경제에도 더 좋은 소식이 많이 들려오길 바랍니다 :) 

                              

     

※ 본 글은 '통계청블로그기자단'의 기사로 통계청의 공식 입장과 관계가 없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트랙백 TRACKBACK :0 개, 댓글 COMMENT :0 개가 달렸습니다.


오늘 모두 맛디(맛있는 디저트) 하셨나요?

왼쪽부터 크레이프케익, 찹쌀모찌, 츄러스, 와플, 마카롱 아이스크림, 도지마롤, 반숙카스테라, 빙수 

모두들 한 번쯤 들어보고 맛본 디저트들인가요? 위의 디저트들을 현재 대한민국에 다 맛본 사람들은 있어도 한번도 들어보지 못했거나 못 먹어본 사람들은 매우 극히 드물 것이라고 감히 장담해봅니다. 그만큼 최근 대한민국에는 디저트 열풍이 거세게 불고 있습니다. 어떤 분들의 마음 속에는 ‘아니, 설마 저것들을 밥 먹고 후식으로 먹은 건 아니겠지…? 그냥 한끼 밥 대신 먹은걸 꺼야.’ 라고 생각이 들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러나 섭섭한 말씀! 디저트는 엄연히 ‘dessert’ = ‘식사를 끝마치다’(프랑스어)입니다.


(내용 출처 : 대학내일 20대 연구소 / 이미지 출처 : freepik)

 

밥 배 따로, 디저트 배 따로!

대학내일 20대 연구소에서 2014년에 전국 20대 남녀 400명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거의 대부분의 남녀가 맛있는 디저트라면 배가 불러도 먹을 의향이 있다고 답하였습니다. 또한 5명 중 2명꼴로 일주일에 3회 이상 디저트류를 먹는다고 합니다..


(자료 출처 : 20대 대학내일연구소 / 이미지 출처 : freepik)


이러한 사람들의 디저트 소비성향은 사회적 측면에도 영향을 미쳤습니다. 2014년 H백화점의 한 지점에서 매출 일등공신은 바로 디저트였습니다! 연관 구매율이란 특정 품목을 구매한 고객이 다른 매장의 상품도 구매하는 비율인데요, 작년 한 백화점의 경우 디저트의 연관구매율이 과반수 이상을 차지하였습니다. 다시 말해, 디저트를 사러 온 김에 다른 물건도 사는 손님들이 한 해에 과반수가 넘었던 셈입니다!

(자료 출처 :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 이미지 출처 : freepik)

 

이렇게 디저트가 우리의 일상 속에 깊게 자리잡게 된 이유는 무엇일까요? 단순히 맛있는 디저트가 늘어나서일까요? 우선, 유행하는 디저트의 종류가 이렇게 다양해진 원인은 중장년층에 비해 교환학생, 어학연수 혹은 인터넷 미디어 등을 통해 세계화를 경험한 청년층이 증가하면서 해외 디저트에 익숙해졌기 때문입니다. 게다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가 성행하면서 인증사진을 남기는 문화가 디저트 문화에 불을 지폈습니다. 맛보는 즐거움 뿐만 아니라 눈으로도 보는 즐거움을 남기고 공유하면서 디저트는 우리의 일상 속에 감성재로 자리잡았습니다.


(인스타그램에 해시태그로 검색해보면 #디저트 817,427건 #디저트맛집 4,067건 #디저트그램 63,254건 등 디저트를 주제로 매우 많은 게시물이 올라와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사람들의 고가의 디저트들을 쉽게 소비하는 현상을 일명 ‘작은 사치’라고 말합니다. 사회의 전반적인 경제적 침체로 인하여 돈을 쉽게 쓰지 못하는 답답함을 그나마 소비가 적게 들어가는 디저트로 구매에 대한 욕구를 푸는 것이지요. 경기가 어려울 때 상대적으로 저렴한 제품군에서 최고급을 산다는 의미로 일종의 립스틱 효과라고 보고 있습니다.


 

디저트 문화는 계속 진화중

이미 시중에 충분히 다 맛보고도 남을 만큼 디저트가 널려있지만 소비자들은 여기서 멈추지 않고 끊임없이 새로운 디저트를 원하고 있습니다! 이제는 대중화된 디저트를 넘어 남들은 듣도 보도 못한 ‘희소한’ 디저트를 찾아 나섰습니다. 일부 백화점에서도 이에 발맞추어 해외의 인기 디저트매장을 '국내 최초', '아시아 최초' 라는 이름으로 앞다투어 입점시키는 상황입니다. 이제 국내에서 해외의 인기 디저트를 맛보며 해외 느낌을 물씬 즐길 수 있답니다~

더 나아가 내 손으로 만드는 DIY 디저트도 유행하고 있습니다. 인터넷 블로그 등에서 전문 도구가 없어도 요리하기 쉽게 ‘NO 오븐 베이킹’ 부터 다이어터들을 위한 ‘NO 밀가루’, ‘NO 버터’, ‘NO 설탕’ 등 맞춤식 디저트레시피를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지금과 같은 디저트 열풍이 계속된다면 이제 사람들을 만나면 인사말로 '오늘 맛디(맛있는 디저트)하셨나요~?!' 라고 하는 날이 올지도 모르겠군요>_<

   글은 '통계청블로그기자단' 기사로 통계청의 공식입장과 관계가 없습니다. 


신고
트랙백 TRACKBACK :0 개, 댓글 COMMENT :0 개가 달렸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