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 topic

올해 가을여행불국사 어떠세요?

천년의 역사가 숨쉬는 곳, 경주 불국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을 하면 떠오르는 것이 바로 단풍여행이죠. 알록달록 자연빛깔 그대로 아름다움을 뿜어내는 경치를 보고 있으면 지쳤던 심신이 자연스레 풀리는 것 같은 느낌이 드실겁니다. 하지만 단풍 말고도 가을에 가장 멋진 풍경을 자랑하는 곳이 있습니다. 모두의 수학여행 장소로 손꼽히는 곳, 대충 어딘지 짐작이 가시겠죠? 천년의 역사가 숨쉬는 곳, 경주 불국사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석구석 발견할 수 있는 다수의 문화유산을 인정받아 1995년 12월에 석굴암과 함께 세계문화유산에 등록된 불국사는 경주 토함산에 자리 잡고 있는데요, 신라 경덕왕 10년(751)에 당시 재상이었던 김대성이 짓기 시작하여, 혜공왕 10년(774)에 완성하였습니다.

하지만 조선 선조 26년(1593)에 왜의 침입으로 대부분의 건물이 불타버리고 말았죠. 이후 극락전, 자하문, 범영루 같은 일부의 건물만이 명맥을 이어 오다가 1969년부터 1973년까지 발굴조사 기간을 거쳐 복원되어 현재의 모습을 갖추고 있는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불국사 안에는 통일신라 때 만들어진 다보탑과 석가탑으로 불리는 3층 석탑, 자하문으로 오르는 청운교와 백운교, 극락적으로 오르는 연화교와 칠보교 등이 국보로 지정·보전되어 있는데요, 청운교와 백운교는 돌로 만든 다리인데, 각각의 돌이 맞물려 있는 모습을 보니 참 정교함이 느껴지시지 않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러한 문화재로부터 당시 신라 사람들의 돌을 다루는 훌륭한 방식을 엿볼 수 있습니다. 또한 불국사는 과거와 현재, 미래의 부처가 사는 정토, 즉 이상향을 구현하고자 했던 신라인의 정신세계가 잘 드러나 있는 곳이기도 하죠.

석가탑을 두고 '나의 문화유산 답사기'의 저자 유홍준 교수는 기품과 우아암희 대명사인 모나코의 왕비 '그레이스 켈리'에 비유하기도 했죠. 하지만 석가탑 만큼이나마 고풍스런 멋을 뽐내는 문화재가 또 있습니다. 바로 다보탑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석가탑이 절제된 미로 그 명성이 자자하다면, 다보탑은 그에 비해 복잡한 구조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인도풍의 양식을 녹여 화려한 아름다움을 뽐내고 있는 다보탑을 보면 정말 눈을 뗄 수 없다 라는 표현이 떠오르실텐데요, 8세기경에 만들어진 사실이 믿어지지 않을 만큼 다보탑은 정교함을 띠고 있습니다.

사소한 문양 하나에도 신경을 쓴 장인의 손길이 그대로 느껴진다고 해야 할까요? 다보탑을 말 그대로 통일신라 미술의 정수를 보여주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우리에게 소중한 유산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한 가지 안타까운 사실이 있어요. 다보탑은 1925년경 일본인들에 의해 완전히 해체 보수되었는데, 이에 관한 기록이 전혀 남아 있지 않다고 합니다. 또한 탑 속에 넣어두었을 사리와 사리장치, 그 밖의 유물들이 이 해체 과정에서 모두 사라져버려 행방 또한 찾을 수 없게 되었다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보탑의 여운을 뒤로 하고 청운교와 백운교로 발걸음을 옮겨볼까요? 청운교와 백운교는 대웅전으로 가기 전에 거쳐야 하는 자하문과 연결된 다리를 말하는데요, 다리 아래의 일반인의 세계와 다리 위로의 부처의 세계를 이어주는 상징적인 의미를 지니고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다리는 전체 33개의 계단으로 되어 있는데, 33이라는 숫자는 불교에서 미처 부처의 경지에 오르지 못한 33가지의 단계를 의미하는 것이라고 합니다. 즉, 다리를 통해 깨달음에 다다르고자 하는 신라인의 의지가 담겼다고 할 수 있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불국사는 볼 때마다 감회가 새로운 곳이라고 다녀온 사람들은 입을 모아 말합니다. 자세히 들여다 보면 볼수록 아름답고, 부처님께 기도를 올리며 간절함을 염원하던 신라인들의 모습이 생생하게 그려질 정도로 잔잔한 기풍이 흐르고 있는 곳이기 때문이죠.

위의 불국사처럼 우리의 손길과 관심이 필요한 문화유산들이 대한민국 구석구석에는 아직도 많이 존재합니다. 그렇기에 유홍준 교수처럼 문화유산답사 여정이 계속 이어지는 것이 아닐까 생각되는데요, 올 가을. 아름다운 문화유산들이 그저 책으로만, 역사의 한 부분으로만 머물지 않도록 문화유산들을 머릿 속에, 가슴 속에 담는 여행을 떠나보는 건 어떨까요?

신고
트랙백 TRACKBACK :0 개, 댓글 COMMENT :0 개가 달렸습니다.

지금은 단풍여행 떠나는 시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러분은 가을 하면 무엇이 떠오르시나요? 저는 길을 걷다 떨어진 낙엽을 볼 때 '아, 가을도 이렇게 가는구나'라는 생각을 하곤 합니다. 여름엔 이놈의 더위 언제가나 했는데 요즘 아침과 저녁 날씨는 이건 초겨울이 아닌가 싶을 정도로 쌀쌀하죠? 또 일교차는 어찌나 심한지 아침마다 오늘은 어떤 옷을 입고 나가야 할지 고민이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가을은 성찰의 계절, 뒤를 돌아보는 계절이라고도 합니다. 그래서인지 생각도 많아지고 감수성도 깊어지는 순간들이 많게 느껴지는데요, 괜히 싱숭생숭해지고 고민이 많아지는 '가을'을 200% 즐길 수 있는 방법은 바로 가을여행이죠. 그렇다면 가을여행을 떠나기 전, 가을 단풍여행과 관련된 다양한 통계 보시면서 여행을 준비해보는 건 어떨까요? 자, 그럼 함께 보실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처 : 마이민트>



여성포털 사이트 <마이민트>에서 583명의 회원을 대상으로 '가을철 단풍여행'과 관련하여 설문조사 한 결과, 대부분이 가을하면 떠오르는 것으로 단풍, 파란하늘 이라는 이미지를 꼽았네요. 이어 단풍여행 갈 산을 선택 시 가장 중요한 부분으로는 함께 가는 사람이 누구냐 라는 것이었는데요, 마음맞는 사람과 함께 간다면 어디든 즐겁다는 생각에는 여러분들도 공감 하시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처 : 스카우트&씽굿 / 네이버 영화 '가을로'>

 

이어서 <스카우트>와 <씽굿>에서 20대~40대의 대학생 및 직장인 742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열정적인 사랑을 하고 싶은 시즌은 언제입니까?'라는 질문에 1위가 '단풍이 물든 가을'이라고 답했네요. 2위는 로맨틱의 대명사인 크리스마스 인것을 감안하면 많은 사람들이 가을에 외로워 한다는 것, 그리고 단풍이 물든 가을에 짙은 감수성을 느끼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 그렇다면 본격적인 단풍 여행 계획을 잡아볼까요?

저는 10월 9일 비교적 이르게 설악산을 다녀왔는데요, TV에서든, 인터넷에서든 어느 곳에서나 '설악산에 단풍이 들었' 라며 시끌벅적했던 바로 그 때 입니다. 설악산은 다른 곳에 비해 단풍이 빨리 드는 곳인 것을 감안하며 기대에 부푼 마음으로 떠났으나 두둥! 너무 이른 출발이었죠..T_T

그래서 알아봤습니다! 단풍여행 가기 좋은 시기에서부터 단풍 개화시기까지, 제가 자세하게 알려드릴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처 : 동백닷컴>

 

위 표들은 동백닷컴의 회원 815명을 대상으로 단풍구경을 주제로 설문조사한 결과입니다. 많은 분들이 단풍구경 가기 좋은 때는 10월 셋째 주부터 11월 첫째 주라고 생각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또한 단풍여행 준비 때 가장 선호하는 음식이 뭘까요? 라는 질문에서는 김밥이나 초밥류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산에서 먹는 음식은 모두 맛있지만 역시 김밥이 최고인 것 같아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각 지역별로 단풍이 드는 시기가 제각각이기 때문에 미리 정보를 알아보는 것은 중요하겠죠? 첫 단풍 시기는 비교적 사람들이 적기 때문에 여유있게 산에 갈 수 있고, 단풍 절정기를 조금 지난 시점이 좋은 이유는 떨어지는 낙엽을 밟는 즐거움이 있다는 것입니다.

이번 단풍은 11월 초까지 계속된다고 하니 지역에 맞게 혹은 여행계획에 맞게 단풍이 드는 산을 찾아가면 준비 끝~! 어떠신가요? 공부하랴 일하랴 살림하랴 스트레스 받던 일상을 탈출하고 싶은 욕구가 마구마구생기지 않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직도 어떤 산으로 가야할지 망설여 지신다구요? 각 지역에서는 단풍시기에 맞춰서 단풍축제를 열고 있는데요, 풍경도 감상하고 공연과 행사 등 다양한 축제 프로그램에 참여한다면 님도 보고 뽕도 따고 제대로 즐길 수 있을 것 같아요~^^


알아두어야 할 주요 단풍축제!

제 10회 운악산 단풍축제

2012. 10. 21(일) ~ 2012. 10. 21(일) / 경기 포천시 운악산 주차장



2012 금수산감골단풍축제

2012. 10. 21(일) ~ 2012. 10. 21(일) / 충북 단양군 상리 상학주차장 일원



2012 정읍사 문화제

2012. 10. 26(금) ~ 2012. 10. 28(일) / 전북 정읍시 내장산관광테마파크



제27회 소요단풍문화제

2012. 10. 27(토) ~ 2012. 10. 28(일) / 경기 동두천시 소요산



2012 장성백양 단풍축제

2012. 11. 02(금) ~ 2012. 11. 03(토) / 전남 장성군 백암산, 백양사



2012 피아골단풍축제

2012. 11. 03(토) ~ 2012. 11. 04(일) / 전남 구례군 피아골 등



2012 은행마을 단풍축제

2012. 10. 27(토) ~ 2012. 10. 28(일) / 충남 보령시 은행 마을



세상이 알록달록해지는 낭만의 계절, 가을!

아름다운 단풍구경 하시면서 일상에 지쳐버린 몸과 마음을 스스로 '힐링' 하는 하루가 되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본 글은 '통계청블로그기자단'의 기사로 통계청의 공식입장과 관계가 없습니다.

신고
트랙백 TRACKBACK :0 개, 댓글 COMMENT :0 개가 달렸습니다.

티스토리 툴바